가을관광주간 맞아 부산에서 '산복도로'와 '해양레저' 즐겨보자
가을관광주간 맞아 부산에서 '산복도로'와 '해양레저' 즐겨보자
  • 베스트여행뉴스
  • 승인 2019.09.08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관광주간 포스터 (부산시 제공) 2019.9.8 © 뉴스1


(부산=뉴스1) 박기범 기자 = 부산시는 오는 12일부터 29일까지 이어지는 '가을여행주간'을 맞아 부산 특화 콘텐츠인 '산복도로'와 '해양레저'를 주제로한 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여행주간’은 여름철로 집중된 관광 수요를 분산하고 새로운 여행 수요 창출을 위해 2014년부터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17개 광역지자체와 함께 운영하고 있다.

올해 여행주간의 표어는 ‘취향 따라 떠나는 특별한 보통 날’이다. 이번 가을 여행주간에는 부산을 포함한 10개 지역에서 대표 프로그램 20개를 마련했다.

부산에서는 Δ부산 산복도로 탐험기 Δ부산 가을바다 체험기 등 2개의 대표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감천문화마을, 비석문화마을, 초량 이바구길 등 부산의 독특한 산복도로 역사 스토리를 연계한 미션 투어인 ‘부산 산복도로 탐험기’ 는 Δ산복걸음 Δ산복달림 Δ산복탐험(1박2일) 등 3개 코스로 구성된다.

‘부산 가을바다 체험기’에서는 Δ석양과 요가 해운대(비치요가) Δ안 달리면 SUP섭해(패들보트) Δ서빙 말고 서핑 뷔페 Δ진짜 낭만적여 요트 Δ다대포 같은 파워(비치피트니스) 등 5개 해양레저 프로그램을 체험할 볼 수 있다.

프로그램은 여행주간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으로 신청 가능하며, 참가비는 프로그램별로 1만5000원부터 3만5000원까지다.

‘부산 산복도로 탐험기’는 프로그램 참가자 대상으로 완주인증서와 지역 특산품을, ‘부산 가을바다 체험기’는 프로그램 참가자 대상으로 인증 메달을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