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중구, 외국인 유학생 팸투어…해외 관광객 유치
울산 중구, 외국인 유학생 팸투어…해외 관광객 유치
  • 베스트여행뉴스
  • 승인 2019.11.18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구는 16일과 17일 1박2일 동안 중구 지역 내 대표적인 관광지를 둘러보고, 다양한 체험 활동도 벌이는 '외국인 유학생과 함께하는 재미있는 중구여행 팸투어'를 진행했다.© 뉴스1


(울산=뉴스1) 김기열 기자 = 울산 중구가 전 세계에 중구의 매력을 알리기 위해 수도권에 체류 중인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

중구는 16일과 17일 1박2일 동안 중구 지역 내 대표적인 관광지를 둘러보고, 다양한 체험 활동도 벌이는 '외국인 유학생과 함께하는 재미있는 중구여행 팸투어'를 진행했다.

울산과 중구의 풍부한 관광자원을 해외에 알리기 위한 이번 팸투어에는 호주와 우즈베키스탄 등 전체 13개 20명이 참여했다.

학생들은 첫 날 공룡발자국공원 관람을 시작으로 다양한 문화적 교류의 중심지인 울산 중구 원도심을 찾아 골목을 누비며 해설을 들었다.

오후에는 태화동 지역에서 떼까마귀의 군무를 관람한 뒤 전통차를 시음하기도 했으며 '태화강국가정원' 내 핫 플레이스인 '은하수길'과 함월루 등 중구 야경명소를 찾아 뛰어난 관광 잠재력을 살펴봤다.

이튿날에는 한글을 지키기 위해 헌신했던 외솔 최현배 선생의 기념관과 병영성 등을 방문해 한글과 한국의 역사에 관심이 많은 외국인 유학생들을 만족시켰다.

특히 최근 제2호 국가정원으로 지정된 '태화강국가정원'과 십리대숲을 거닐며, 도심 속 아름다운 대규모 공원을 가진 중구 관광의 경쟁력도 확인했다.

중구 관계자는 "이번 팸투어 개최를 통해 문화, 자연, 역사 어느 한 분야도 빠지지 않는 다양한 매력이 가득한 울산 중구를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소개함으로써 2019 올해의 관광도시, 울산 중구 사업이 더 성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