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호텔서울, 업계 최초 드라이브 스루 '시그니처 박스' 선봬
롯데호텔서울, 업계 최초 드라이브 스루 '시그니처 박스' 선봬
  • 베스트여행뉴스
  • 승인 2020.03.20 0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신건웅 기자 = 롯데호텔서울의 일식당 모모야마와 베이커리 델리카한스는 '드라이브 스루'(Drive-Thru) 방식으로 픽업할 수 있는 '시그니처 박스'(SIGNATURE BOX)를 다음 달 30일까지 선보인다고 19일 밝혔다.

코로나19 여파로 비대면 서비스의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업계 최초로 차에서 내리지 않고 최소한의 접촉으로 호텔 메뉴를 구매할 수 있는 상품과 서비스를 출시한 것.

모모야마에서는 인기 메뉴들로 알차게 구성된 '드라이브 스루 다이닝 박스'(Drive Thru Dining Box)를 내놨다. 여러 가지 재료를 다양한 방법으로 조리한 '핫승'(八寸)과 생선구이·스키야키·튀김·과일 등을 담은 '벤또 박스A'(BENTO BOX A)는 9만5000원, 벤또 박스 A에 바닷가재 칠리소스·장어·깨두부가 추가된 '벤또 박스B'(BENTO BOX B)는 12만 5000원이다.

델리카한스에서는 뷔페 레스토랑 라세느의 대표 메뉴인 양갈비와 랍스터를 맛볼 수 있는 '시그니처 셀렉트'(SIGNATURE SELECT)와 빵·음료 세트 상품을 판매한다. 라세느 셰프들이 정성스럽게 준비한 시그니처 셀렉트는 양갈비 2쪽·랍스터 2쪽·수프·샐러드·빵·밥으로 구성한 '1인용 도시락'(5만9000원)과 양갈비 6쪽·모둠 채소구이를 즐길 수 있는 '패밀리 2인'(7만원) 등이다. 이외에도 스테디셀러 상품인 단팥빵을 비롯해 스콘·크루아상·샌드위치 등의 빵과 음료가 포함된 세트 상품도 구매할 수 있다.

예약 구매는 픽업 시간과 사전 예약 시간에 맞춰 유선 또는 롯데호텔 공식 홈페이지, 네이버 예약 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모모야마의 드라이브 스루 다이닝 박스는 픽업 최소 2시간 전, 델리카한스의 시그니처 셀렉트는 픽업 4시간 전까지 예약하고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 30분, 오후 6시부터 밤 10시 사이로 픽업 시간을 설정하면 된다. 빵과 음료는 픽업 5시간 전까지 예약 가능하며, 오전 7시부터 밤 9시 사이에 픽업 할 수 있다.

픽업 방법은 1층 드라이브 스루 픽업 존에 잠시 정차한 뒤, 주문 번호 및 메뉴만 확인하면 예약한 상품을 바로 받을 수 있다.

롯데호텔 관계자는 "점차 확산하고 있는 언택트 서비스 트렌드를 반영해 매장을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픽업 할 수 있는 특별한 상품과 서비스를 선보였다"며 "특급호텔 셰프들이 정성껏 준비한 호텔 시그니처 메뉴를 집에서도 편안하게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