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티투어버스, 여름 공포 체험 야경 투어
부산시티투어버스, 여름 공포 체험 야경 투어
  • 노컷뉴스
  • 승인 2022.08.02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관광공사 제공
부산관광공사 제공
부산관광공사는 무더운 여름을 날려버릴 공포 체험 이벤트로 부산시티투어 야경 투어 '서머호러 나이트'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시티투어 레드라인과 그린라인에서 오는 12일부터 9월 2일까지 매주 금요일 총 4회에 걸쳐 선보인다.

부산역을 출발해 송도구름산책로, 흰여울문화마을, 태종대, 부산항대교, 광안리해수욕장 등의 화려한 야경을 감상하고, 주요 관광지(태종대 등)에서 공포체험을 제공하는 코스로 약 2시간 30분 소요된다.

이용 요금은 성인 1만 5천 원, 소인 8천 원이다. 탑승객 전원에게 부채를 증정한다. 탑승객 안전을 위해 버스 안에 자동무인 방역기를 설치했다.

부산을 대표하는 호러 인물 영도할매, 창귀, 장산범, 처녀귀신이 출연한다. 안내 역할을 맡은 영도할매가 부산역에서부터 탑승해 지역 귀신 이야기를 들려준다. 태종대유원지에 도착하면 창귀, 장산범, 처녀귀신이 관광객을 맞이하는 퍼포먼스도 연다.
 
9월에는 전국 최초로 시티투어 버스(2층)에 반려견과 함께 탑승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반려견(유기견) 20마리와 반려인 20명을 선별해 주요 관광지를 체험하고, 반려견 관리법까지 들을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한다. 참가비는 무료이며,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개통령 '설채현' 수의사와 함께 탑승해 강의를 들으며 반려견에 대한 궁금증을 해결할 수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부산CBS 박상희 기자 sang@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부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