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년간 나비축제 열린 함평천, 새하얀 꽃길로 변신
9년간 나비축제 열린 함평천, 새하얀 꽃길로 변신
  • 베스트여행뉴스
  • 승인 2019.05.12 2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꽃길로 변신한 함평천. © News1


(함평=뉴스1) 박영래 기자 = 전남 함평군(군수 이윤행)은 제1회 함평나비대축제의 추억이 깃든 함평천을 아름다운 꽃길로 조성했다고 12일 밝혔다.

함평천은 제1회 나비축제가 열렸던 지난 1999년부터 '2008 세계 나비·곤충엑스포'가 열리기 직전인 2007년까지 총 9년 동안 나비축제가 열렸던 곳이다.

현재 함평나비대축제는 함평읍 수호리에 자리한 함평엑스포공원에서 열리고 있다.

군은 나비축제의 역사와 추억이 깃든 함평천 1340㎡ 부지에 흰색 유채 5만 포기, 흰색무꽃 10만 포기 등 총 21만 포기를 식재했다.

특히 농업경영인회 등 지역 6개 농업인단체 350여명이 파종부터 전 과정에 자원봉사자로 참여하면서 의미를 더했다.

김향희 한국여성농업인 함평군연합회장은 "꽃길을 조성할 당시에는 너무 힘들었지만 많은 분들이 밝게 웃고 즐길 것을 생각하며 보람차게 만들었다"며 "이번 꽃길조성을 계기로 이곳 함평천이 다시 한 번 지역 대표 관광명소로 발돋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동표 함평군 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장은 "함평천 꽃길은 센터를 통해 집중 관리될 예정"이라며 "올 여름에는 수국과 좁은 잎 해바라기가, 가을에는 코스모스와 멜레니스, 페니세튬 등이 식재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